[예천] 곤충생태원 배경으로 한 모바일 게임 개발한다
[예천] 곤충생태원 배경으로 한 모바일 게임 개발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틀 벅스 아레나’ (제공: 예천군) ⓒ천지일보 2020.6.3
‘배틀 벅스 아레나’ (제공: 예천군) ⓒ천지일보 2020.6.3

11월까지 사업화 완료 예정

[천지일보 예천=장덕수 기자] 경북 예천군이 예천 곤충생태원을 배경으로 한 모바일 게임을 개발한다고 3일 밝혔다.

(재)경상북도테크노파크에서 주관한 ‘2020 지역 콘텐츠 활용 게임 개발 지원사업’에 예천군의 배틀 벅스 아레나가 선정됐다.

‘배틀 벅스 아레나’는 예천 곤충산업 및 관광 활성화를 위한 게임 콘텐츠다.

예천군은 예천 대표 캐릭터인 코니·페디를 게임 캐릭터로 활용한다. 예천 곤충생태원 및 대표 랜드마크를 게임 내에 구현할 계획이다.

특히 곤충들의 특징을 살린 대결로 예천군 홍보는 물론 게임 유저들에게 재미를 선사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도내 우수 게임 콘텐츠 기업인 씨온엔터테인먼트와 ㈜이블스튜디오와 협업해 오는 11월 말까지 게임개발 및 사업화를 완료할 계획이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사업을 통해 곤충에 대한 대중의 인식 변화를 도모하고 곤충산업의 저변을 확대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