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태 회장, 강서구 소외계층 위해 ‘수박 500여통’ 기부
조원태 회장, 강서구 소외계층 위해 ‘수박 500여통’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오른쪽)과 배국원 호선실버센터 원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제공: 한진그룹)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오른쪽)과 배국원 호선실버센터 원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제공: 한진그룹)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한진그룹은 조원태 회장이 3일 호선실버센터를 비롯한 노인복지시설, 장애인 시설, 보육원 및 지역아동센터 등 서울시 강서구 관내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에 함안수박 500여통을 사비로 구매해 개인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로 빚어진 답답하고 어려운 상황을 함께 극복해 나가자는 취지로 제철 과일인 수박을 구매해 전달한 것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지원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이미 한진그룹의 계열사인 ㈜한진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회가치창출(CSV·Creating Shared Value) 활동의 일환으로 지난 4월부터 함안 수박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한 마케팅 기획과 콘텐츠 개발 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한편 조원태 회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내·외에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 1월 말 우한 교민 수송을 위한 전세기에 직접 탑승해 승무원들을 격려하는 등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인 바 있다. 또한 조원태 회장은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에서 진행하는 ‘코로나 극복 캠페인’에서 강원도 횡성군 청일초등학교 학생들이 응원릴레이를 요청하자, 코로나19와 싸우는 모든 분들을 위한 격려메시지를 손에 든 사진으로 화답하는 따뜻함을 보이기도 했다.

최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에서 진행한 최근 3개월 동안의 30대 기업집단 동일인들의 코로나19 대응 관심도 분석 결과, 조원태 회장은 4위에 선정돼 코로나19 대응에 가장 적극적인 총수 중 한 명으로 평가되기도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