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입장고수, BTS 슈가 무슨일?
빅히트 입장고수, BTS 슈가 무슨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히트 입장고수 (출처: 방탕소년단 공식 트위터)
빅히트 입장고수 (출처: 방탕소년단 공식 트위터)

빅히트 입장고수 “특별한 의도 없다”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빅히트)가 연예매체 디스패치의 ‘슈가 샘플링 확인’ 보도에 대한 입장을 고수했다.

디스패치는 3일 ‘짐 존스 파일을 찾았다… 슈가, 샘플링 설명서 확인’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다.

해당 기사에 따르면 ‘짐 존스 파일’은 수록곡 ‘어떻게 생각해’에 사용된 짐 존서의 음성 파일이다. 짐 존스는 인민사원이라는 미국 사이비 종교를 만든 교주로, 1978년 900여명의 음독 자살을 강요한 ‘존스타운 대학살’을 일으킨 인물이다.

앞서 첫 논란 당시 빅히트 측은 “‘어떻게 생각해’ 중 도입부 연설 보컬 샘플은 프로듀서가 특별한 의도 없이 연설자를 알지 못한 상태에서 선정했다. 이후 내부 프로세스에 따라 내용의 적정성을 확인하는 절차를 진행했으나 부적절한 샘플임을 인지 못하고 곡에 포함하는 오류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아티스트 본인도 당혹스러워하며 깊은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논란이 된 부분은 즉각 삭제 후 재발매했다. 이번 사례를 교훈 삼아 모든 제작 과정을 더욱 면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빅히트 측은 계속된 후속 보도 등에도 이러한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