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 6월~7월 중 학생들 가정에 농산물 꾸러미 공급
[삼척] 6월~7월 중 학생들 가정에 농산물 꾸러미 공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삼척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삼척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삼척=김성규 기자] 강원도 삼척시(시장 김양호)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등교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어려움을 겪는 농가와 학부모를 지원하기 위해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를 공급한다.

농산물 꾸러미는 강원도와 강원도교육청, 삼척교육지원청과 협의해 관내 유치원‧초‧중‧고 학생들의 가정에 공급된다.

시는 59개 학교 6318명의 가정에 5만 5000원 상당(재료비, 운송비와 포장비 포함)의 농산물 꾸러미를 공급하기로 했다.

농산물 꾸러미는 관내 생산 친환경 우수농산물과 가공품으로 구성 할 예정이다.

농산물 꾸러미 공급은 등교개학 연기에 따라 3~4월 미집행된 학교급식비 예산으로 활용된다.

삼척시와 삼척교육지원청, 학교 영양교사, 학교장, 농‧축협 관계자 등으로 구성된 ‘학생 가정 농산물 꾸러미 지원협의회’는 오는 29일 개최된다.

이들 협의회는 꾸러미 구성과 공급업체 등을 결정하고 6월~7월 중 학교별로 순차적으로 배송할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