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트롯맨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외양간 콘서트 도전’
‘뽕숭아학당’ 트롯맨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외양간 콘서트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조선 ‘뽕숭아학당’ 3회는 27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제공: TV CHOSUN ‘뽕숭아학당’)
TV조선 ‘뽕숭아학당’ 3회는 27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제공: TV CHOSUN ‘뽕숭아학당’)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TV조선 ‘뽕숭아학당’의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농촌 총각 패션’으로 ‘외양간 미니 콘서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27일 오후 10시에 방영되는 TV조선 ‘뽕숭아학당’ 3회에서 트롯맨 F4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자연에서 펼쳐지는 ‘뽕 초심’ 교육 도중, 젖소를 위한 ‘순발력 테스트’에 도전한다.

이천 자채방아마을에 들어선 트롯맨들은 밀짚모자를 쓰고 등 뒤에 ‘뽕’이라는 글자가 선명하게 새겨진 티셔츠에 꽃무늬 일바지와 모내기 장화까지 장착, ‘농촌 총각 패션’을 한 채 논으로 향하던 길에 젖소를 발견한다.

트롯맨들은 ‘1등급 원유를 기원하며’ 대한민국 최고의 뽕을 선사하기로 합심하고 ‘소’가 들어가는 트롯 돌발대결로 ‘소를 위한 트롯 타임’에 돌입한다.

영탁이 제일 먼저 소에게 바치는 인사송으로 한영애의 ‘누구없소?’를 부르면서 순발력을 발휘했고, 바통을 이어받은 이찬원은 “시작부터 소가 들어갑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내면서 소녀시대의 ‘소원을 말해봐’를 불렀다. 이찬원은 모내기 장화를 신은 채 ‘제기차기 춤’까지 선보였다.

영탁과 이찬원이 ‘소’가 들어가는 노래를 연달아 성공시키자 임영웅과 장민호 사이에 긴장감이 맴도는 가운데, 임영웅이 당당한 포스로 정면을 쳐다보며 장기하와 얼굴들의 ‘풍문으로 들었소’를 불렀다.

마지막으로 반장 장민호는 꽃사슴 눈웃음을 지으며 신유의 ‘일소일소 일노일노’를 열창해 트롯맨 4명 전원이 ‘소’가 들어가는 트롯을 모두 성공시켰다.

TV조선 제작진 측은 “트롯맨 F4는 ‘4뽕 의상’으로 중무장하고 뽕심으로 전국 모든 농촌의 최고 풍년을 기원했다”며 “‘뽕 대박 기운’을 농촌 곳곳에 흩뿌린 트롯맨 F4의 ‘농활 체험 학습’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TV조선 ‘뽕숭아학당’ 3회는 27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제공: TV조선 ‘뽕숭아학당’)
TV조선 ‘뽕숭아학당’ 3회는 27일(오늘) 밤 10시에 방송된다. (제공: TV조선 ‘뽕숭아학당’)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