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영종도 공원서 '불에 탄 변사체' 발견
인천 영종도 공원서 '불에 탄 변사체'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조사 (PG)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 2020.5.26
경찰조사 (PG)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 2020.5.26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영종도 공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변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6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15분께 인천시 중구 영종도 한 공원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시신을 이 공원 관리인이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이 관리인은 “플라스틱 타는 냄새가 나서 보니 시신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있었다”며 “마네킹인지 사람인지 정확히 알 수가 없다”며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 감식반을 투입해 시신 상태와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발견 당시 시신 일부는 훼손돼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관계자는 “시신의 성별이나 신원은 아직 확인되지 않은 상황”이라며 “관리인 진술을 토대로 발견된 경위와 범죄 연루 가능성 등을 추가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