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2위 렌터카업체 ‘허츠’ 파산보호 신청
미 2위 렌터카업체 ‘허츠’ 파산보호 신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오타와=AP/뉴시스] 23일(현지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오타와에 있는 허츠 렌터카에 운행하지 않는 차량이 주차돼 있다. 미국 2위 렌터카업체이자 102년 역사를 자랑하는 허츠가 자동차 리스 대금 상환기한을 연장받지 못해 델라웨어 파산법원에 파산보호를 신청했다. 허츠는 1918년 설립해 전 세계 1만2400여 곳에 지점을 운영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