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코로나19 3명 추가 확진… 이태원 클럽 관련 없어
[구미] 코로나19 3명 추가 확진… 이태원 클럽 관련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확진자와 밀접 접촉

[천지일보 구미=원민음 기자] 구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23일 구미시에 따르면 이날 발생한 확진자는 60대 남성과 50대 여성, 40대 여성이다.

이들은 최근 대구 한 고등학교 기숙사에 입소했다가 감염된 구미 출신 3학년 학생 A군과 밀접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2일 학생과 그의 형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구미 원평2동 행정복지센터, 교회, 구미역, 시외버스터미널 등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방역 당국은 해당 시설을 폐쇄하거나 방역 작업을 했다.

방역 당국은 이들이 이태원 클럽과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구미시 관계자는 “지역사회 감염 우려가 있어 확진자들의 동선 추적 등 감염원 파악에 주력해 최선을 다해 코로나19를 막아 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