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엄마와 함께 찰칵’
손담비 ‘엄마와 함께 찰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담비 나이 38세 (출처: 손담비 인스타그램)
손담비 나이 38세 (출처: 손담비 인스타그램)

손담비 나이 38세… ‘엄마와 함께 찰칵’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어머니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손담비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엄마 우리 더 행복하게 살아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손담비와 그의 어머니는 환하게 웃으며 손가락으로 하트를 만들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손담비는 지난 15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어버이날 특집에 출연해 어머니와 함께 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한편 손담비는 올해 나이 38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