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지역사회 좋은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체결
중부발전, 지역사회 좋은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중부발전과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가 취업취약계층을 위한 좋은 일자리 창출 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경우 한국중부발전 사회가치혁신실장·박주옥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 (제공: 한국중부발전) ⓒ천지일보 2020.5.21
한국중부발전과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가 취업취약계층을 위한 좋은 일자리 창출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경우 한국중부발전 사회가치혁신실장, 박주옥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 관장 (제공: 한국중부발전) ⓒ천지일보 2020.5.21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21일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한 경기침체로 취업난을 겪는 지역 내 구직자들의 직업능력 개발과 취업지원을 위해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와 ‘지역사회 좋은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좋은 일자리 창출 실천 의지를 바탕으로 상호 간 업무 협력을 통해 취약계층의 취업 및 창업을 지원하고자 추진됐다. 협약 체결에 따라 중부발전과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는 경력단절여성 등 사회적 약자의 역량 개발 및 일자리 매칭 등 폭 넓은 지원 프로그램을 함께 시행할 예정이다.

중부발전 박형구 사장은 “포스트 코로나19에 대비해 지역 내 취약계층이 지속적으로 경력개발을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양질의 일자리 발굴 및 취업 지원을 위해 마산여성인력개발센터와 적극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지난 2017년부터 순차적으로 보령·제주·서울지역 여성인력개발센터와 협약을 통해 발전소 주변지역의 일자리 창출 생태계 조성을 위해 앞장서고 있으며 지난 해 청년 및 경력단절여성을 포함한 182명의 일자리를 창출한 바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