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1회-②] 세계경제 회복형태는?… 디플레이션 가능성은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1회-②] 세계경제 회복형태는?… 디플레이션 가능성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천지TV의 경제 프로그램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insight)’가 지난 13일 오후 1시 첫 닻을 올렸다.

천지TV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첫 방송에서는 홍춘욱 EAR리서치 대표(전 국민은행 수석 이코노미스트),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이 패널로 참석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국내외 경제 진단과 포스트 코로나 과제를 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진행자인 이인철 참조은경제연구소장은 “지금 전 세계경제 패러다임이 코로나19 전후로 바뀌고 있다. 20년 넘게 경제 분야에 몸담아 왔지만 이번 감염병 위기는 처음이다. 대외적으로 글로벌 G2(미국, 중국)가 모두 1분기 마이너스 성적표를 받아들이며 흔들리고 있으며, 전 세계 100여개국이 IMF(국제통화기금)에 도와달라고 아우성이다. 내부적으로는 방역과 경제활성화 두 마리 토끼를 다잡기가 쉽지 않아 보인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정부의 재난지원금 지원이 시작되면서 약간의 변화 움직임을 보이고 있고, 기업들은 코로나 이후를 대비해 물밑 경쟁이 한창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이런 상황에서 무엇을 준비해야 할지, 경제회복 극복을 위해 어떤 과정과 해법이 있는지 알아보는 시간을 준비했다”고 소개했다.
 

홍춘욱 EAR리서치 대표.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홍춘욱 EAR리서치 대표.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홍춘욱 대표는 세계경제에 대해 디플레이션(경제 전반적으로 상품과 서비스의 가격이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현상) 가능성을 제기하며 암흑기가 오래갈 것으로 예상했다.

홍 대표는 “코로나 치료제 개발이나 백신 여부에가 어떻게 되느냐가 중요한데 현재로선 우리가 아는 게 없기 때문에 주어진 정보로만 활용할 수밖에 없다. 미국의 3~4월 소비자물가가 -1.2%가 빠졌다. 이런 건 처음 봤다. 이같이 디플레이션 위험에 노출돼 있다는 점을 생각하면 굉장히 우려스럽다. 각국의 대대적인 재정정책들 덕분에 경기의 추가적인 하락은 3분기 정도에는 멈추고 그 이후부터 시장에서는 ‘V자형’ 회복을 기대하고는 있지만, 아직까진 암흑이다”고 부정적으로 내다봤다.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천지TV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천지TV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황세운 연구위원은 “현재 상황만 놓고 보면 올해 경제성장률 마이너스만 기록하지 않아도 상당히 선방하는 것이라고 예상할 수 있다. 더 중요한 것은 이후 반등세가 강하게 나타날 수 있냐는 것이다. 개인적으로는 L자형 형태보단 ‘나이키’ 상표처럼 상승은 하지만 완만한 형태로 회복할 가능성을 오히려 더 높게 예상해 볼 수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시장에서의 V자형 반등 기대에 대해선 “가계와 기업 경제 주체들이 코로나 이전과 동일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면 충분히 가능한 시나리오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특히 자영업자의 경우는 파산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계속해서 나타나고 있어 이 같은 구조적인 변화가 나타났을 때는 사실상 V자형은 쉽지 않다”는 예상을 내놨다.

디플레이션 가능성 여부에 대해서는 홍 대표는 “디플레는 안오면 좋겠지만, 이같이 강하게 경고하는 이유는 그 어느 때보다 위험 가능성이 높아졌으니 올 수도 있다는 경각심을 갖고 이를 쫓아내기 위해 단호하게 행동하고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가능성에 무게를 뒀다.

반대로 황 연구위원은 “디플레 우려가 커지는 것은 사실이지만 단기적인 이슈일 가능성이 크다”며 디플레 가능성을 일축하면서도 “디플레 보단 자금이 특정섹터로 몰리는 즉 ‘자금의 쏠림현상’이 더 우려스럽다”고 말했다.

이인철 소장 역시 “통상 경제학상 디플레 용어를 쓰려면 2년 연속 물가가 떨어져야 되는데, 2년 연속 마이너스로 떨어진다면 우리가 일본처럼 버틸 여력이 없기 때문에 최악의 상황까지는 가지 말아야 되기 때문에 디플레가 오지 않는다에 무게를 두고 싶다”고 말했다.
 

이인철 참조은경제연구소장.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이인철 참조은경제연구소장.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 방송캡처 ⓒ천지일보 2020.5.15

한편 ‘이인철의 경제인사이트’는 유튜브와 네이버TV, 천지일보 홈페이지에서 생중계 및 녹화중계된다. 오는 20일 두 번째 방송에서도 홍춘욱 EAR리서치 대표와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연구위원이 참석해 ‘포스트 코로나’ 해법에 대해 계속 살필 예정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