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민경욱 의원, 비례대표 투표용지 무더기 발견 주장
통합당 민경욱 의원, 비례대표 투표용지 무더기 발견 주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미래통합당 민경욱 의원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4.15총선 의혹 진상규명과 국민주권회복대회에서 ‘투표관리관의 날인 없이 기표되지 않은 채 무더기로 비례투표용지가 발견됐다’고 주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