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의회, 코로나19 신속대응 해남군의회 긴급 임시회 개회
해남군의회, 코로나19 신속대응 해남군의회 긴급 임시회 개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군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지역경제 침체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경제적 어려움이 지속되는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오는 7일 임시회를 긴급 개회한다. (제공: 해남군의회) ⓒ천지일보 2020.4.6
해남군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지역경제 침체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경제적 어려움이 지속되는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오는 7일 임시회를 긴급 개회한다. (제공: 해남군의회) ⓒ천지일보 2020.4.6

[천지일보 해남=전대웅 기자] 해남군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지역경제 침체 등으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경제적 어려움이 지속되는 위기상황 극복을 위해 오는 7일 임시회를 긴급 개회한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1차 본회의에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하고 2020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취약계층 긴급생계비 지원금, 소상공인 공공요금 지원금, 택시종사자 긴급지원금 등 총규모는 기정예산 대비 230억 7600만원이 증가한 총 8444억원 4700만원 등을 반영했다.

오는 7일 하루 동안 열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긴급 지급에 필요한 ‘해남군 저소득 주민의 생활안정 지원 조례안’ 및 ‘2020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해 소관 상임위원회를 통해 예산안 및 조례안 심의를 마치고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당일 본회의에서 최종 확정된다.

이순이 의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지역경제가 극도로 침체돼 소상공인과 군민들이 그 어느 때 보다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이번 조례안과 예산안을 긴급히 처리하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는 희망의 씨앗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