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직원당 평균 영업익 6억 2900만원
현대글로비스 직원당 평균 영업익 6억 2900만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현대글로비스가 지난해 직원 1인당 평균 영업이익 6억 2900만원을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취업포털 사람인은 6일 국내 매출액 상위 100대 기업 중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84개사의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평균 1억 3400만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직원 1인당 가장 많은 영업이익을 낸 곳은 현대글로비스로 지난 2018년(5억 4500만원)보다 8400만원 증가한 6억 2900만원을 기록했다.

다음으로 고려아연이 5억 6800만원으로 2위를 차지했으며 이어 SK종합화학(4억 5300만원), 여천CC(4억 4900만원), SK가스(4억 500만원) 등의 순이다. 대부분 정유·석유화학 기업들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직원 1인당 영업이익이 1억원 이상인 기업은 36개사로 전체의 42.9%다. 작년(43개) 대비 7개사가 줄었다.

영업이익 1위 기업은 27조 7685억원을 기록한 삼성전자였고, 영업이익이 가장 많이 늘어난 기업은 현대자동차로 전년 대비 1조 1833억원 증가했다.

not captio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