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미니 태양광 보급사업 1W당 1608원 지원한다
의왕시, 미니 태양광 보급사업 1W당 1608원 지원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니 태양광. (제공: 의왕시) ⓒ천지일보 2020.4.6

미니 태양광. (제공: 의왕시) ⓒ천지일보 2020.4.6

4월 8일부터 선착순 접수

[천지일보 의왕=이성애 기자] 의왕시가 기후변화 대응과 친환경 재생 에너지 보급을 위해 시민이 직접 전력생산에 참여하는 ‘2020년 공동주택 미니 태양광 보급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미니 태양광은 아파트 발코니 등 작은 공간에 태양광 모듈을 설치해 전기를 생산하는 소규모 태양광 발전 설비로, 사업 신청 가구당 기본적으로 1W당 1608원을 지원하게 된다.

올해 보급 용량은 310W, 325W 2가지이며 공동주택, 연립주택 소유자(세입자도 가능)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고, 이달 8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를 받는다.

미니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면 양문형 냉장고(800리터) 1대 정도의 사용이 가능한 전력(월 32kWh)을 생산할 수 있고, 매달 4000원에서 1만 2000원 정도의 전기요금을 절약할 수 있으며, 전력 수요가 급증하는 7~8월에는 누진율을 완화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설치를 희망하는 가구는 의왕시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해 시가 선정한 참여기업(2개 기업)과 태양광 모델을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안기정 기업지원과장은 “시민들의 재정적 부담을 줄임과 동시에 기후위기와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저탄소 녹색도시 조성을 위한 주택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번 미니 태양광 보급 지원사업이 친환경적인 에너지 확대 사업의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니 태양광 지원사업과 관련한 문의사항은 시청 기업지원과로 연락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