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여대, 올해 2월말 퇴직교원 정부포상 전수식 시행
수원여대, 올해 2월말 퇴직교원 정부포상 전수식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주영철 교수, 김광자 교수, 차보숙 총장, 우인애 교수. (제공: 수원여자대학교)
왼쪽부터 주영철 교수, 김광자 교수, 차보숙 총장, 우인애 교수. (제공: 수원여자대학교)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수원여자대학교(총장 차보숙)가 지난 1일 총장실에서 정년(명예)퇴직한 교원을 대상으로 훈·포장 및 표창장 전수식을 열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전수식에는 차보숙 총장을 비롯해 정년·명예 퇴임한 김광자(레저스포츠과), 우인애(외식산업과), 주영철(멀티미디어디자인과) 교수와 보직교수 등이 참석했다.

정부 훈·포장은 김광자 교수가 황조근정훈장, 우인애 교수가 홍조근정훈장, 김영헌 교수가 근정포장, 주영철 교수는 대통령 표창을 전수받았다.

차 총장은 “수원여자대학교의 성장과 발전에 헌신해 온 교수님들의 열정에 경의를 표하며 그 뜻을 이어받아 앞으로도 대학발전을 위해 모든 구성원들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격려했다.

왼쪽부터 정상훈 사무처장, 주영철 교수, 김광자 교수, 차보숙 총장, 우인애 교수, 이광용 행정부총장. (제공: 수원여자대학교)
왼쪽부터 정상훈 사무처장, 주영철 교수, 김광자 교수, 차보숙 총장, 우인애 교수, 이광용 행정부총장. (제공: 수원여자대학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