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임원 80명, 20억원 상당 자사주 매입… “책임 경영 강화”
KT 임원 80명, 20억원 상당 자사주 매입… “책임 경영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로고. (제공: KT) ⓒ천지일보 2019.10.21
KT 로고. (제공: KT) ⓒ천지일보DB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KT가 구현모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임원 80명이 지난달 18일부터 장내 매수 방식으로 총 20억원 상당의 자사주를 매입했다고 2일 밝혔다.

구 대표와 임원들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대외 불확실성 확대로 주식 시장 변동성이 커진 가운데 최근 KT 주식이 기업가치 대비 과도하게 저평가됐다고 판단하고 고객 중심 경영으로 회사 가치를 높여 더욱 성장할 수 있다는 자신감 아래 적극적인 자사주 매입에 나섰다.

윤경근 KT CFO 재무실장은 “새로운 대표 취임과 5G·AI 기반의 산업 환경 변화는 KT가 통신·플랫폼시장을 이끌고 리더십을 강화할 수 있는 좋은 기반이 될 것”이라며 “임원 자사주 매입으로 책임 경영을 강화해 기업가치 제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