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럴파크 응급 병원에 도착한 의료용 산소
센트럴파크 응급 병원에 도착한 의료용 산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뉴욕=AP/뉴시스] 비영리 단체 사마리아인의 지갑이 미국 뉴욕의 센트럴파크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수용을 위해 세운 임시 병원으로 지난달 31일(현지시간) 의료용 산소가 배달되고 있다. 뉴욕주의 코로나19 확진자는 31일 기준 7만5795명으로, 사망자는 1천550명으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