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인천 남동구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재현 인천 남동구의회 의장(왼쪽 세번째)이 31일 의장실에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5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 인천 남동구의회) ⓒ천지일보 2020.3.31
최재현 인천 남동구의회 의장(왼쪽 세번째)이 31일 의장실에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5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제공: 인천 남동구의회) ⓒ천지일보 2020.3.31

대표위원 정재호 의원 등 5명 위촉장 수여

4월 3일부터 22일까지 결산검사 실시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 남동구의회 최재현 의장이 31일 의장실에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결산검사위원은 대표위원으로 선임된 남동구의회 정재호 의원을 비롯해 회계 분야 전문성과 경험을 갖춘 조동희 회계사, 최무근 회계사, 고봉성 세무사, 민상원 세무사 등 총 5명이다.

이번에 위촉된 결산검사위원들은 오는 4월 3일부터 22일까지 20일 동안 지난해 남동구 예산의 세입·세출, 기금 운용, 재산 및 채권·채무 관리 등 재정 운영의 투명성과 적정성을 검토하는 결산검사를 실시한다.

결산검사 완료 후 결산검사위원들로부터 검사의견서를 제출받은 남동구청장은 5월 중 구의회에 결산 승인을 신청하며, 남동구의회에서는 6월 개최 예정인 제264회 제1차 정례회에서 해당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최종 승인하게 된다.

정재호 결산검사위 대표위원은 “지난 1년 간 남동구에서 편성한 예산이 적법하게 집행됐는지 세심한 검사를 해 예산이 낭비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최재현 남동구의회 의장은 “결산검사는 남동구 재정의 투명성 확보를 통해 구민들로부터 신뢰를 얻기 위한 것”이라며 “위원님들께서 전문성을 발휘해 철저히 검토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