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운영
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0. 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개시…안심하고 책 보세요 (2) ⓒ천지일보 2020.3.30
안산시 중앙도서관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 포스터.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20.3.30

비대면 책 대여 서비스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 휴관 기간 중 도서관 소독·개선공사 진행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시 중앙도서관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임시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읽고 싶은 책을 미리 예약하고 비대면으로 찾아가는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서비스는 이날부터 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도서관은 이용자로부터 접수를 받은 뒤 신청 도서를 안전하게 소독한 후 기기에 투입하고, 신청자에게 안내 문자를 발송한다.

신청자는 문자를 받은 이후 2일 이내로 도서관 회원증을 지참해 중앙도서관 1층 어린이자료실 입구에 설치된 스마트 예약 대출기에서 24시간 언제든지 책을 찾아가면 된다.

한 사람당 최대 3권까지 14일 동안 대출 가능하며, 7일간 반납연기도 가능하다. 다 읽은 책은 중앙도서관 입구에 있는 무인반납기로 반납하면 된다.

이 밖에도 시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으로 외출과 모임 등의 자제로 일상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스마트도서관(중앙역, 상록수역, 한대앞역, 초지역, 단원구청)에 신간·베스트셀러 도서 2000여 권을 마련해 운영하고 있다.

스마트도서관은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무인 도서대출 반납시스템으로, 도서관을 방문하지 않고 누구나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책을 대출·반납할 수 있다. 도서관 가입 회원이면 누구나 1인 2권의 책을 10일 동안 빌려 읽을 수 있다.

또 도서관 홈페이지 전자책(e-book) 서비스, 관내 서점(대동서적 사동점·중앙점, 안산문고, 원곡서점, 한가람문고, 토닥토닥 괜찮아)과 연계한 지역서점 바로대출제로도 도서대출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면서 독서에 대한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각종 서비스로 시민들이 책을 통해 다시 건강하고 활기찬 기운을 얻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스마트 안심 예약대출 등 도서이용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중앙도서관은 휴관기간동안 자료실 및 열람실 등 도서관 내부 전체 방역을 실시하고 32만권의 소장 자료 전체에 대한 장서점검 및 소독 작업을 실시하고 소음 문제로 공사가 어려웠던 노후 된 급수·온수배관 보수공사, 주위환경 개선 등 안전하고 쾌적한 도서관 환경 조성을 마치고 임시휴관을 종료, 시민들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