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5급 이상 공무원, 급여 일부 기부… “코로나19 극복 동참”
진주시 5급 이상 공무원, 급여 일부 기부… “코로나19 극복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시청사.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19.6.26
진주시청사.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19.6.26

1500명 고통분담에 동참

[천지일보 진주=최혜인 기자] 진주시 공무원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급여기부와 지역사랑 상품권 구매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조규일 진주시장이 지난 23일 급여기부 의사를 밝힌 가운데 간부 공무원과 6급 이하 공무원 등 직원 1500여명도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이번 동참으로 조 시장은 4개월간 급여 30%, 5급 이상 간부 공무원 94명은 3개월간 급여 60~120만원을 기부하고, 6급 이하 공무원 1420여명은 30~50만원 지역사랑 상품권을 구매한다.

이중 ▲3급 부시장은 급여에서 월 40만원씩 3개월간 120만원 ▲4급 국장급은 월 30만원씩 90만원 ▲5급 과장급은 월 20만원씩 60만원을 기부하고 ▲6급 팀장급은 지역사랑 상품권 50만원 ▲7급 이하 직원은 30만원치를 자율 구입한다.

매달 모인 7000여만원은 진주시복지재단에 기부되며, 코로나로 어려운 취약계층 지원과 지역경제 살리기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조규일 시장은 “코로나는 우리 모두가 함께해야 극복할 수 있다”며 “직원들의 자율적인 코로나19 고통분담 동참에 자랑스럽다. 이번 동참이 시민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시는 지역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꽃 소비 촉진, 친환경 농산물 구매, 전통시장 장보기 셔틀버스 운행, 주 2회 외부식당 이용 등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