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친 일상 섬 여행 마친 상춘객
지친 일상 섬 여행 마친 상춘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 영종도=신창원 기자] 일요일인 29일 오후 인천시 중구 영종도 삼목선착장에서 옹진군 신‧시‧모도와 장봉도 여행을 마친 상춘객들이 여객선을 빠져나와 육지로 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