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결국 김종인 영입… 총괄선대위원장
통합당, 결국 김종인 영입… 총괄선대위원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인 개혁공동정부 위원장. (출처: 연합뉴스)
김종인 전 대표.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미래통합당이 4.15총선 전략을 총괄할 선거대책위원장으로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를 영입했다. 이는 중도층 표심을 겨냥하기 위한 전략으로 해석된다.

박형준·신세돈 공동선대위원장은 26일 브리핑을 통해 “오늘 아침 황교안 대표와 함께 김 전 대표의 자택을 방문해 동참을 간곡히 호소했고, 김 전 대표가 흔쾌히 총괄선대위원장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김 전 대표는 오는 29일부터 선대위에 합류하기로 했다.

박 위원장은 “김종인 전 대표가 선거를 총괄하는 역할을 하고, 우리는 보조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황교안 대표도 종로 선거에 집중해야 하는 시점이기 때문에 선거에 관한 전반적인 일은 김종인 전 대표에게 일임할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당내 동의가 있었는지에 대해 “지난 3년간 문재인 정부 실정을 가장 날카롭게 지적하는 2가지 과제가 있는데 이에 김 전 대표가 가장 큰 상징성과 영향력을 가진 분이라고 판단한다”며 “그런 정치적 판단에 당내에 상당히 넓은 컨센서스가 있다”고 말했다.

앞서 김 전 대표는 2012년 총선 당시 박근혜 전 대통령이 이끌던 새누리당에 합류해 승리를 이끌었다. 2016년 총선에서도 더불어민주당 비대위원장 대표를 맡아 당의 승리에 기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20-03-26 19:17:42
진작 김종인을 모셔야지 지금은 얼마남지 않은 기간 안에 잘 할 수 있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