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경찰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출범
진주경찰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진주경찰서가 사이버팀 사무실 앞에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열고 있다. (제공: 진주경찰서) ⓒ천지일보 2020.3.26
26일 진주경찰서가 사이버팀 사무실 앞에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 현판식을 열고 있다. (제공: 진주경찰서) ⓒ천지일보 2020.3.26

제2의 ‘박사방, N번방’ 방지

[천지일보 진주=최혜인 기자] 진주경찰서가 26일 인터넷에서 발생하는 악의적인 성범죄에 대응하기 위해 사이버팀에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

이번 특별수사단 출범은 미성년자 성착취 사건인 ‘박사방, N번방’ 사건의 대응 및 재발방지를 위한 것으로 올해 말까지 한시 운영한다.

이 기간 수사단은 ▲음란사이트 ▲웹하드 ▲텔레그램 등 SNS ▲다크웹 등 4대 음란물 유통망 단속과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수사 및 피해자 보호에 나설 방침이다.

김정완 진주경찰서장은 “이번 사회적 이슈와 관련해 무거운 책임을 느낀다”며 “피해자 보호에 최우선 가치를 두고 불법행위에 대해 경찰의 모든 역량을 투입, 단호히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