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대구 고객센터 3월 말까지 폐쇄
LGU+, 대구 고객센터 3월 말까지 폐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 로고. (제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로고. (제공: LG유플러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LG유플러스가 고객센터 상담사의 안전과 대구광역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자 16일부터 오는 31일까지 대구광역시에서 운영 중인 고객센터를 폐쇄하고 재택근무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 대구 고객센터 근무자들은 16일 오전까지 사전 예약된 업무 등을 마무리하고 오후부터는 순차적으로 재택근무를 시작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원활한 상담 서비스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지만, 최근 일부 서비스에 대한 고객상담이 증가하면서 상담사 연결이 지연될 수 있다”며 “회사는 상담사 연결 외에도 챗봇, 고객센터 앱, ARS 등 다양한 ‘디지털 상담’ 서비스를 운영 중이며 대기나 연결 시간이 없어 유용하다. 상담사 연결이 원활하지 않은 경우 이를 이용하면 더욱 신속한 업무처리가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