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세 여성 확진자 마포구청 방문… 마포구 긴급 문자
29세 여성 확진자 마포구청 방문… 마포구 긴급 문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마포구청 긴급 알림 문자. (독자제공) ⓒ천지일보 2020.2.27
서울 마포구청 긴급 알림 문자. (독자제공) ⓒ천지일보 2020.2.27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마포구청을 다녀간 것으로 알려졌다.

27일 서울 마포구청(구청장 유동균)은 긴급 알림 문자를 통해 타 거주 29세 여성 코로나 19 확진자가 마포구청을 방문했다고 전했다.

구는 “확진자가 방문한 해당 지역의 방역과 접촉자 격리 조치를 완료했다”며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문자 내용을 확인한 시민들은 자세한 사항을 확인하기 위해 대거 홈페이지에 몰렸고, 현재 홈페이지는 접속이 불안정한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