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현황, 제주도 1명 코로나19 ‘양성’… 동선파악 중
코로나19 현황, 제주도 1명 코로나19 ‘양성’… 동선파악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8일 오후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천지일보 2020.2.18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8일 오후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천지일보 2020.2.18

서귀포 WE호텔직원으로 알려져

질병관리본부 확진검사 진행중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이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제주도에서 1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와 제주도에 비상이 걸렸다.

22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이날 새벽 22세 여성 A씨가 제주도보건환경연구원의 검사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 여성은 대구 출신으로 서귀포 WE호텔 근무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질병관리본부는 A씨에 대한 확진검사를 진행 중이다.

중간 조사 결과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3일부터 대구를 방문, 지난 16일 제주도에 도착, 호텔에서 근무하던 중 지난 19일 기침 등의 증상을 보여 해열제를 복용했다. 이어 지난 21일 오후 선별진료소인 서귀포 열린병원을 찾았다.

해당 병원의 의뢰로 제주보건환경연구원 검사가 진행됐고, 그 결과 이날 오전 1시 45분 1차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따라 도는 질병관리본부에 최종 검사를 위한 의뢰를 했다. A씨는 제주대 병원 음압병실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도 감염병관리지원단장을 중심으로 한 역학조사팀은 A씨의 동선과 접촉자 등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한편 도는 서귀포 WE호텔을 잠정폐쇄, A씨와 함께 거주하던 A씨의 어머니를 자가격리 조치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빠른 속도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21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과 시민들이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2.21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빠른 속도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21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과 시민들이 이동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2.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