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외환시장에 영향은
코로나19 외환시장에 영향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서울=연합뉴스) 21일 서울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한 딜러가 코로나19 발병 현황 화면을 켜놓고 업무를 보고있다. 원·달러 환율은 10.50원이 오르며 1209.2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