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코로나19 예방 위한 대학관계자 간담회 열어
진주시, 코로나19 예방 위한 대학관계자 간담회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예방 대학관계자 간담회에서 조규일 진주시장이 확산방지 대책을 주문하고 있다.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20.2.20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예방 대학관계자 간담회에서 조규일 진주시장이 확산방지 대책을 주문하고 있다. (제공: 진주시) ⓒ천지일보 2020.2.20

신학기 대비 대학들과 ‘공조’

[천지일보 진주=최혜인 기자] 진주시가 19일 시청 상황실에서 ‘코로나19’를 예방하고 신학기 중국유학생들 입국에 대비하기 위해 대학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조규일 시장과 각 대학관계자 6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동향 공유, 대학별 대응방안 설명, 토론, 공동대응방안 논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참석자들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예방수칙을 공유하고, 부족장비와 구입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시는 이날 수렴된 의견을 바탕으로 경남도 재난기금 4천 80만원을 투입해 마스크, 손소독제, 체온계 등을 구입·보급할 계획이다.

조규일 시장은 “위기상황을 극복하기 위해선 각 대학과의 공동대응뿐 아니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도 필요하다”며 “앞으로 코로나19 방역활동과 예방홍보활동을 강화해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한편 시는 대구·경북지역에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19일 조규일 시장 주관으로 대책회의를 열었다. 또 이날 오후 7시에는 정준석 부시장 주관으로 선별진료소 의료기관, 의약단체, 감염병 전문자문단과 간담회를 추진하는 등 코로나19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