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운대 백병원 응급실 폐쇄
해운대 백병원 응급실 폐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0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7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에 폐쇄 안내문이 붙어 있다. 고대안암병원은 코로나19 29번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다. ⓒ천지일보 2020.2.17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0번째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17일 오후 서울 성북구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에 폐쇄 안내문이 붙어 있다. 고대안암병원은 코로나19 29번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됐다. ⓒ천지일보 2020.2.17

해운대 백병원 응급실 폐쇄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19일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이 임시 폐쇄됐다.

해운대 백병원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0대 여성 A씨가 CT촬영을 한 결과 바이러스성 폐렴이 의심되는 소견이 나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역학조사를 받고 있다.

검사결과는 같은 날 오후 8시께 나올 예정이다.

이로 인해 부산 해운대백병원 응급실이 임시 폐쇄됐다.

현재까지 부산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은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경숙 2020-02-19 19:08:28
지역사회까지 퍼진 상태에서 보다 선제적인 방역에 힘써주시길

문지숙 2020-02-19 16:12:43
와 인간이 눈에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 앞에서 다들 꼼짝 못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