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태 총선 불출마… 황교안 “당과 나라 생각한 결단"
김성태 총선 불출마… 황교안 “당과 나라 생각한 결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종로에 예비후보 등록을 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서울 종로에 한 대형 빌딩에 마련된 청년창업 일자리 통합지원 플랫폼 ‘종로청년숲’을 방문해 찻잔 세트를 구매하고 있다.ⓒ천지일보 2020.2.14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종로에 예비후보 등록을 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4일 서울 종로에 한 대형 빌딩에 마련된 청년창업 일자리 통합지원 플랫폼 ‘종로청년숲’을 방문해 찻잔 세트를 구매하고 있다.ⓒ천지일보 2020.2.14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5일 김성태 의원의 총선 불출마 선언과 관련해 “당과 나라를 생각한 결단”이라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서울 종로구 동숭동 일대에서 소상공인·시민들과 만난 후 기자들에게 “우리 당의 소중한 자원들이 (불출마) 결단을 해 혁신으로 향하는 모습을 국민께 보여주는 것은 대단히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우리당의 승리와 보수우파의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오는 17일에는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 미래를향한전진4.0의 통합 정당인 가칭 ‘미래통합당’ 출범을 앞두고 있다. 이와 관련해 황 대표는 “문재인 정부를 이기고 자유대한민국, 잘사는 대한민국, 갈등과 분열로부터 국민들이 하나 되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통합했다”고 말했다. 이어 황 대표는 “미래통합당은 분열을 극복하기 위한 통합”이라며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기 위해 우리의 뜻을 모아 똘똘 뭉치는 노력을 더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