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지영·이정현 임신토크… “우리 같이 낳자”
백지영·이정현 임신토크… “우리 같이 낳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지영·이정현 임신토크 (출처: 편스토랑)
백지영·이정현 임신토크 (출처: 편스토랑)

백지영·이정현 임신토크… “우리 같이 낳자”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배우 이정현의 임신토크에 관심이 쏠린다.

14일 방송된 KBS 2TV ‘편스토랑’에서 이정현은 자신이 신메뉴로 생각하는 닭볶음크로켓을 백지영에게 맛보였다.

이날 이정현은 백지영에게 “나는 아기 소식이 아직 없다. 생기면 진짜 신기할 것 같다. 남편이 자연산 비타민 같은 영양제를 먹인다”고 말했다.

이에 백지영이 “콘서트 투어 끝나고 남편과 둘째 만들러 임신 여행을 갈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에 이정현은 “함께 낳으면 좋겠다”고 화답했다.

이정현은 스튜디오의 편셰프들에게 “아빠의 머리와 엄마의 끼를 닮았으면 좋겠다. 아빠의 너무 착한 심성을 닮지 않았으면 좋겠다. 남편은 다 양보한다”며 오글거리는 멘트를 날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