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 포럼·사업설명회 온라인 실시간 진행한다
전북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 포럼·사업설명회 온라인 실시간 진행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와 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이 오는 17일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한 포럼과 올해 사업설명회를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실시간 진행한다. (제공: 전북도) ⓒ천지일보 2020.2.14
전북도와 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이 오는 17일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한 포럼과 올해 사업설명회를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실시간 진행한다. (제공: 전북도) ⓒ천지일보 2020.2.14

온라인 스트리밍 실시간 진행

7개 사업 추진 66억 7300만원

도내 이전 기업, 정착지원 추진

특화 소재 개발·산업화 방안 토론

[천지일보 전북=신정미 기자] 전북도와 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이 오는 17일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을 위한 포럼과 올해 사업설명회를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실시간 진행한다.

14일 전북도에 따르면 애초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에서 콘텐츠 전문가와 관련기업, 기관 등 200여명을 초청해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실시간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포럼은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 전략’이란 주제로 전북 특화 콘텐츠 소재를 발굴하고 디지털 실감 콘텐츠 개발과 산업화에 필요한 방안을 토론하는 자리다.

이날 포럼은 김일 한국콘텐츠진흥원 본부장과 곽재도 문화체육관광부 PD, 위원식 위즐리&컴퍼니 상무 등 콘텐츠 전문가의 발제와 토론, 기업인 및 관련기관 등 참여자의 질의응답 순으로 이어지게 된다.

이번 포럼에서는 콘텐츠 전문가와 참여자의 토론을 통해 콘텐츠산업 발전방향과 전략도 모색키로 했다.

김일 한국콘텐츠진흥원 본부장은 ‘지역 콘텐츠 산업과 기업육성 방향’, 곽제도 문화체육관광부 PD는 ‘지역 콘텐츠 기업 성장을 위한 지역과 중앙의 협업방안’에 대해 발표할 계획이다.

위원식 위즐리&컴퍼니 상무도 ‘전북 특화 콘텐츠 산업의 글로벌 서비스 육성방안’을 발표하기로 했다.

사업설명회는 전북글로벌게임센터, 전북콘텐츠 기업육성센터, 지역특화콘텐츠개발 지원사업 등 진흥원에서 올해 추진하는 7개 사업 66억 7300만원을 소개할 예정이다.

진흥원은 각 사업에 대해 사업기간, 사업내용, 사업절차 등 참여방법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하며 더 많은 도민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낸다는 복안이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7개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적극적으로 알려 사업참여를 확대한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전북글로벌게임센터는 입주공간 지원, 콘텐츠 제작지원, 게임개발 전문인력 양성 등 25억 5400만원의 사업비로 10개 사업을 추진한다.

전북 콘텐츠기업 육성센터는 콘텐츠 기업을 대상으로 전문컨설팅과 투자 유치 비즈매칭을 지원할 방침이다.

이외에도 도내로 이전하는 기업에 대해서는 정착지원을 추진하고 스타트업 등에 대해서는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등 총 8개 사업에 16억 3000만원을 지원키로 했다.

지역특화콘텐츠개발 지원사업, 전북콘텐츠코리아랩은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육성을 집중적으로 지원하고 지역특화 창작자 발굴에 17억 50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음악창작소, 전북스토리랩, 문화콘텐츠 아카데미 사업이 추진되며 5억 3900만원의 사업비가 지원된다.

최용석 원장은 “콘텐츠산업 발전포럼을 통해 전북 콘텐츠산업 발전방향과 전략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며 “올해 사업설명회를 통해 진흥원에서 추진하는 사업에 많은 도민의 이해와 참여로 전북 콘텐츠 산업이 더욱더 성장하고 발전하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방송은 유튜브, 페이스북을 통해 다시 볼 수 있으며 사업별 추진 일정에 따라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