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우 안검하수 고충… “수술이라니 무서워”
김지우 안검하수 고충… “수술이라니 무서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우 안검하수 고충 (출처: 김지우 인스타그램)
김지우 안검하수 고충 (출처: 김지우 인스타그램)

김지우 안검하수 고충… “수술이라니 무서워”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김지우가 안검하수 고충을 토로했다.

레이먼킴 셰프의 아내이자 배우 김지우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시간이 되면 눈이 이렇게 더 심해져요. 병원에 갔더니 안검하수 수술을 해야 한대요. 꺄아아악..!! 수술이라니...! 무서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지우는 김지우는 눈을 부릅뜨고 뾰로통한 표정을 짓고 있다.

안검하수는 위눈꺼풀을 올리는 근육이 선천적 또는 후천적으로 힘이 약해서 위눈꺼풀이 아래로 처지는 현상을 말한다.

한편 레이먼 킴 셰프와 결혼한 김지우는 뮤지컬 ‘빅피쉬’에서 산드라 블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