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선 혹평… 맛 어떻길래?
정인선 혹평… 맛 어떻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인선 혹평 (출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정인선 혹평 (출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정인선 혹평… 맛 어떻길래?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정인선이 혹평했다.

1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공릉동 기찻길골목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백종원과 정인선은 부부사장이 운영하는 야채곱창집을 방문했다.

백종원은 주 메뉴인 야채곱창 맛에 대해 “장사가 안 되는 이유를 알겠다”며 바로 곱창을 뱉었다.

곱창마니아 정인선 역시 “난 오래된 곱창도 어지간해선 맛있게 먹는다. 하지만 이건 입안에 냄새가 계속 남는다”라며 “군내에 거부감이 없는데도 이 곱창은 그게 아니다. 심지어 양념 맛은 없다”고 혹평했다.

백종원은 “양념이 싱겁다. 이건 무조건 불호”라며 곱창 자체를 바꿔야 한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20-02-13 15:00:56
곱창 좋아하는 한사람으로서 갑자기 곱창이 먹고 싶지 않아졌다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