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디 청혼거절… “이유는?”
쌈디 청혼거절… “이유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쌈디 청혼거절(출처: 쌈디(사이머 도미닉) 인스타그램)
쌈디 청혼거절(출처: 쌈디(사이머 도미닉) 인스타그램)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쌈디 청혼거절이 네티즌의 관심을 받고 있다. 화제가 된 이유는 7년 만에 또 다시 프러포즈한 팬에게 거절 메시지를 남겼기 때문이다.

래퍼 사이머 도미닉(쌈디)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 정도면 쌈디도 결혼 한번 생각 해줘야함 팬이 7년만에 다시 청혼함’이라고 적혀있는 게시물을 게재했기 때문이다.

게시물에는 2013년 12월 31일 팬과의 대화가 적혀 있다. 팬은 “헐 왜요 요새 띠동갑이 대세에요”이에 쌈디는 “뭐래 쪼맨한게”라고 답했고 이어 팬은 “오빠 나중에 후회할걸요 그러니깐 제가 나중에 후회안하시게 계속 프로포즈할께요”라고 답했다.

또 쌈디는 “언제까지 가나보자”라고 답했고 팬은 “지켜봐주세여”로 7년전 대화는 마무리 됐다. 하지만 팬은 7년만에 “오빠 이제 슬슬 저랑 결혼하는거 어때요”라고 남겼고 쌈디는 “뭐래 여전히 쪼맨한게”라며 청혼을 거절했다.

쌈디 청혼거절에 네티즌은 “클려면 어떻게 하면 될까요 오라버니” “저랑 결혼해요” “전 작지만 결혼한다면 매일 굽신고 다닐게요” “내일의 내 남편은 정기석님이 되었있을 겁니다” “오늘 에헤이 들으면서 오빠랑 결혼하고 싶다고 계속 생각했는데 저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