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가고 싶은 대기업 1위 ‘카카오’
취준생, 가고 싶은 대기업 1위 ‘카카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생 입사 희망 1위 기업은 (출처: 잡코리아)
신규구익자 상반기 취업목표 대기업. (출처: 잡코리아)

10명 중 6명 대기업 지원

다수 취준생 ‘워라밸’ 원해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취업준비생 10명 중 6명은 올해 상반기 대기업 신규 채용에 지원할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이 지원할 대기업으로는 카카오가 꼽혔다. 이어 삼성전자와 CJ제일제당, 네이버, SK하이닉스가 뒤를 따랐다.

11일 잡코리아가 취업준비생 105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대기업 신입 채용에 지원할 것이라고 답한 취준생은 63.9%로 조사됐다. 이는 지난해 동일 조사(74.0%)보다 10.1%포인트 감소한 수치다.

상반기 입사 지원할 대기업(시가총액 기준 상위 100개사) 중 ‘카카오’에 지원할 것이라는 취준생이 14.6%(복수응답)로 가장 많았다. 이어 삼성전자(11.3%), CJ제일제당·네이버(11.0%), SK하이닉스(10.1%)가 5위권에 들었고 10명 중 1명은 지원할 것이라고 응답했다. 6위부터는 LG전자·호텔신라(6.8%), 아모레퍼시픽(6.7%), DB손해보험(6.2%), SK이노베이션·신세계·한국전력공사(5.9%) 등의 순이었다.

성별로 지원 대기업을 보면 남성 취준생은 14.4%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에 지원할 것이라고 답했다. 다음으로 CJ제일제당(10.3%), LG전자(9.8%), 한국전력공사(9.8%) 등이 뒤를 이었다. 여성 취준생은 24%가 카카오에 지원하겠다고 응답했다. 4명 중 1명꼴이다. 이어 네이버(13.5%), CJ제일제당(11.7%), 아모레퍼시픽(10.8%), 신세계(9.2%) 등의 순이었다.

이들이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는 이유에 대해 복수응답으로 조사한 결과,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룰 수 있을 것 같아서(58.4%)’와 ‘높은 연봉(57.4%)’이 꼽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