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사랑의 온도탑’ 최종 온도 134도 달성
정읍시 ‘사랑의 온도탑’ 최종 온도 134도 달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전북 정읍시 충정로 234에 위치한 정읍시청. ⓒ천지일보 2020.2.10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전북 정읍시 충정로 234에 위치한 정읍시청. ⓒ천지일보 2020.2.10

목표 134% 5억 3000만원 모금

[천지일보 정읍=김도은 기자] 전북 정읍시(시장 유진섭)가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을 통해 최종 모금액 5억 3000만원을 달성하며 73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시는 지난해 11월 20일부터 2020년 1월 31일까지 3억 9000만원을 목표로 희망 나눔 캠페인을 전개했다.

그 결과 5억 3000만원을 모금해 목표액 3억 9000만원 대비 134%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둬 정읍시민들의 펄펄 끓는 이웃사랑의 저력을 뽐냈다. 이번 캠페인에는 각계각층의 시민들과 기업, 단체들이 동참했고 가슴 따뜻한 사연이 잇따랐다.

노인일자리사업에 참여해 모은 돈을 기부한 어르신과 저금통에 모아 둔 용돈을 기부한 아이들, 시상금을 기부한 농민 등 각자의 사연과 정성을 담아 나눔을 실천했다. 또한 희망 박스와 김치, 돼지고기, 쌀, 생필품 등 다양한 물품을 기부·전달하는 나눔의 손길도 이어졌다.

특히 정읍시청 전 공직자들은 설 명절을 앞두고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저소득 가정과 복지시설을 위문해 이웃 돌봄과 나눔 분위기 조성에 동참했다. 나눔 기부를 통해 모금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통해 우리 사회 그늘진 곳에서 어려움을 겪는 소외 계층과 복지시설 등에 사용된다.

아울러 저소득층 가정과 위기가구를 긴급지원하고 명절 상차림비용 지원과 월동난방비 지원 등 14개의 다양한 복지사업에 지원될 예정이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경기 불황에도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나눔에 동참해주신 시민과 기업, 기관·단체 등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정읍시 곳곳에 나눔의 향기가 퍼져 어려운 이웃들과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한 동행이 지속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