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성정2동, 신종코로나 예방… 방문 건강서비스 제공
천안시 성정2동, 신종코로나 예방… 방문 건강서비스 제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정2동 맞춤형복지팀 간호직 주무관이 지역사회 통합돌봄 대상자 집에서 방문 건강관리서비스로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20.2.7
성정2동 맞춤형복지팀 간호직 주무관이 지역사회 통합돌봄 대상자 집에서 방문 건강관리서비스로 체온을 측정하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 2020.2.7

건강취약계층 감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이 국내에 확산됨에 따라 충남 천안시 성정2동(동장 구제병)이 찾아가는 보건복지 상담 시 맞춤형 방문 건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7일 천안시에 따르면 이번 서비스는 맞춤형복지팀이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 통합사례관리 대상자, 지역사회통합돌봄 대상자, 읍면동 방문건강관리서비스 대상자 등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방문 대상자에게 지원되고 있다.

맞춤형복지팀 간호직 1명, 사회복지직 1명이 2인 1조로 대상 가정을 방문해 체온을 측정하고 고열(38도 이상), 기침, 인후통 등 감염 증상이 발생하면 관할 보건소 또는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에 연락을 취해 빠른 조치가 이뤄지도록 하고 있다.

구제병 성정2동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과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복지사각지대 등 건강취약계층의 감염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