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서 생후 15개월 여아 ‘우한 폐렴’ 의심
원주서 생후 15개월 여아 ‘우한 폐렴’ 의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폐렴이 퍼진 중국 후베이성 우한 지역에서 환자들이 급증하면서 의료시스템이 마비되고 있는 가운데 25일 오후 서울 시내의 한 병원 정문 앞에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천지일보 2020.1.25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폐렴이 퍼진 중국 후베이성 우한 지역에서 환자들이 급증하면서 의료시스템이 마비되고 있는 가운데 25일 오후 서울 시내의 한 병원 정문 앞에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안내문이 세워져 있다. ⓒ천지일보 2020.1.25

[천지일보 원주=이현복 기자] 강원도 원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우한 폐렴’ 의심환자가 발생했다.

보건당국에 따르면 27일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응급실을 찾은 환자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의심돼 국가지정격리병상인 강원대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도보건환경연구원에 확진 여부를 의뢰하고 검사 중이다.

코로나바이러스 의심환자는 한국 국적의 생후 15개월 된 여아로, 부모와 함께 지난 20일부터 26일까지 중국 광저우를 다녀왔고 이날 아침부터 기침 등 폐렴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보건당국은 검사 결과에 따라 접촉자 관리 등을 조치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20-01-27 19:51:49
아이고 무식하다. 폐렴정보를 모르고 있었단 밀인가? 확진 나오면 어쩔건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