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폭발사고 원인 파악 착수… “1차 폭발, LP가스누출 추정”
동해 폭발사고 원인 파악 착수… “1차 폭발, LP가스누출 추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26일 오전 경찰과 소방 등 관계자들이 사고 현장에서 합동 감식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강원도 동해시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26일 오전 경찰과 소방 등 관계자들이 사고 현장에서 합동 감식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합동감식팀, 2차 연쇄폭발에 주목

LP가스 배관 마감처리 집중 조사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4명이 사망하고 3명의 중상자가 발생하는 등 총 9명의 사상자를 낸 동해 폭발사고의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합동 감식이 진행됐다. 감식팀은 사고 당시 2차에 걸쳐 연쇄 폭발이 있었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26일 경찰, 소방당국, 국립과학수사연구원(국과수), 한국가스안전공사, 전기안전공사 등 합동 감식팀은 오전 10시 30분부터 사고 현장에서 감식 작업에 착수했다. 감식은 3시간 30분가량 진행됐고, 현장에서 수거한 유류물 등은 국과수로 옮겨 정밀 감식을 할 예정이다.

감식팀은 해당 건물 2층 한 객실에서 일가족 7명이 부탄가스 버너를 이용해 요리를 하던 중 원인미상의 폭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를 토대로 감식팀은 이날 휴대용 가스버너 유무, 객실 내 또 다른 발화 물질의 여부, 사고 현장 LP가스 배관 상태 등을 살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가 난 객실의 조리용 연료 시설은 액화석유(LP) 가스레인지에서 인덕션으로 교체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난방 시설 또한 전기로 가동되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하지만 객실 8곳 중 일부는 LP 가스레인지를 조리용 시설로 사용 중이었고, 인덕션으로 교체된 객실도 LP 가스 배관이 그대로 남아 있는 경우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강원도 동해시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26일 오전 경찰과 소방 등 관계자들이 사고 현장에서 합동 감식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강원도 동해시의 한 다가구주택에서 가스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26일 오전 경찰과 소방 등 관계자들이 사고 현장에서 합동 감식을 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감식팀은 사고 객실의 조리용 시설을 LP에서 인덕션으로 교체하는 과정에서 LP 가스 배관 마감 처리를 제대로 하지 않아 사고가 발생했을 가능성도 고려하고 있다. 실제로 사고 객실 내부에서는 LP 가스 배관과 가스레인지를 연결하는 고무호스가 분리된 채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2차에 걸쳐 폭발이 있었던 점도 주목된다. 폭발음이 한 차례 들린 뒤 1∼2분 사이에 또 한 번 들렸다는 인근 상인 등의 진술이 있었다. 또한 폐쇄회로(CC)TV에 포착된 폭발 당시 섬광의 수 등도 이를 입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선 휴대용 가스버너를 사용하다가 사고가 났을 가능성도 제기하고 있다. 하지만 사망자 4명의 시신이 심하게 훼손된 점, 중상자 3명도 전신에 화상을 입는 등 상당한 폭발력이 있었다는 점 등을 미뤄볼 때 LP가스 누출로 인한 폭발이 있었고 그 이후 휴대용 가스버너 폭발이 연쇄적으로 일어났을 것이라는 추측에 무게가 실린다.

한편 경찰 등은 감식과는 별도로 합동 수사팀을 꾸려 사고가 난 다가구주택 건축주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다. 수사 전담팀장은 지방청 형사과장이 맡았다. 해당 건물은 정식으로 펜션 영업을 등록하지 않고 불법 영업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해 폭발사고는 설 당일인 25일 오후 7시 46분께 발생했다. 이 사고로 일가족 자매 3명과 이들 중 한 명의 남편 등 4명이 숨지고, 나머지 일가족 3명은 전신 화상을 입고 화상 전문 병원을 옮겨져 치료 중이다. 이들은 자매와 부부, 사촌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나머지 경상자 2명은 사고 당시 1층 횟집을 이용한 남성 2명으로 치료 후 귀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25일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어달동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로 9명의 사상자가 발생, 경찰 과학수사요원과 소방 화재조사요원이 사고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25일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어달동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로 9명의 사상자가 발생, 경찰 과학수사요원과 소방 화재조사요원이 사고 현장을 조사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