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청소년 활동·교육인프라 확충 지원
[동해] 청소년 활동·교육인프라 확충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각종 청소년 교육인프라를 확충하고 청소년 권익보장·창의적 활동을 적극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지난 해 ‘동해시 청소년 육성 종합계획(2019~2022)을 수립한 가운데 올 한해는 청소년의 다양한 활동기반 조성과 연도별 청소년 육성 체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시는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교육·문화·체험 활동을 제공하고자 청소년 수련관 부지 내 6억 3500만원을 들여 건립될 청소년수련관 야외 체험시설(야영·천체관측 체험)은 올 2월 설계용역에 착수해 연내 준공· 운영될 예정이다.

지난해 강원도교육청과 협약을 체결해 창호초등학교 부지 내 건립예정인 수리과학정보체험관도 2022년 개관을 목표로 금년 내 건립이 본격 추진 될 계획이다.

이 외에 총 80억원의 사업비가 투자되는 동해시 청소년체육문화 센터 건립 또한 올 3월내 공사 발주를 시작해 2021년 말 준공한다.

한편, 작년 연말부터 시행중인 동별 청소년 주민자치프로그램 발굴과 회의실 개방은 지속적인 공간 리모델링과 프로그램 발굴로 지역 내 청소년 보호와 육성을 위해 힘쓸 예정이다.

또 향후 청소년들의 사회 참여 확대를 위해 청소년 동아리 지원을 강화하고 청소년 어울림 마당과 청소년 축제(5월, 11월)을 개최할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