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영상뉴스] 롯데 창업주 신격호 별세… 이어지는 조문 행렬
[천지일보 영상뉴스] 롯데 창업주 신격호 별세… 이어지는 조문 행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천지TV=김영철 기자] 어제(19일) 별세한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의 빈소에는 각계 인사들의 조문이 이어졌습니다.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빈소에는 주요 재계 총수들과 정계 인사들이 찾아와 고인의 넋을 기렸습니다.

오늘 재계 인사 중에는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이재현 CJ그룹 회장,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등이 조문하기 위해 빈소를 찾았고,

정계에서는 이낙연 전 국무총리와 김형오 자유한국당 공천관리위원장, 박희태 전 국회의장,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 등이 빈소를 찾았습니다.

(녹취: 박용만 |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자수성가의 지난한 과정을 아시는 창업 세대 거의 마지막 분이신데 얼마나 힘든 과정을 거쳐서 오늘날의 롯데를 이루셨을까 하는데 대한 생각이 듭니다. 고인의 명복을 기리는 마음입니다.”

장례는 4일장으로 치러지며 영결식은 모레(22일) 롯데월드타워 콘서트홀에서 열립니다.

(영상취재/편집: 김영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