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동부에 76㎝ 폭설로 비상사태
캐나다 동부에 76㎝ 폭설로 비상사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세인트존스(캐나다)=AP/뉴시스] 캐나다 동부 뉴펀들랜드주 세인트존스의 한 주민이 18일(현지시간) 허벅지까지 올라오는 눈 속을 힘겹게 헤쳐나가고 있다.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에 최고 76㎝의 폭설이 쏟아져 동부 지역이 마비된 가운데 연방정부는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주민 구조를 위해 군을 동원했다. 이 지역에는 더 많은 폭설이 예고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