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전기차클러스터 조성 위한 5개사 합동 기공식 개최
군산시, 전기차클러스터 조성 위한 5개사 합동 기공식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 군산시가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엠피에스코리아, ㈜코스텍, ㈜이삭특장차(합동 기공식 참여기업) 등 5개사가 16일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전기차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전북 군산형 일자리 합동 기공식’을 개최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20.1.16
전북 군산시가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엠피에스코리아, ㈜코스텍, ㈜이삭특장차(합동 기공식 참여기업) 등 5개사가 16일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전기차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전북 군산형 일자리 합동 기공식’을 개최하고 있다. (제공: 군산시) ⓒ천지일보 2020.1.16

[천지일보 군산=김도은 기자] 전북 군산시(시장 강임준)가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엠피에스코리아, ㈜코스텍, ㈜이삭특장차(합동 기공식 참여기업) 등 5개사가 16일 군산새만금컨벤션센터에서 전기차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전북 군산형 일자리 합동 기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에디슨모터스㈜ 강영권 대표, ㈜대창모터스 오충기 대표, ㈜엠피에스코리아 양기일 대표, ㈜코스텍 이성기 대표, ㈜이삭특장차 배철환 대표가 시삽을 하며 전기차 생산에 첫 시동을 알렸다. 또 황덕순 일자리수석, 문성현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 김현숙 새만금청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 강임준 군산시장, 조정권 중진공 이사장 직무대행 등 약 100여명이 참석해 군산 지역을 전기차 생산기지의 메카로 탈바꿈할 수 있기를 기원하며 격려했다.

이번 기공식은 지난해 10월 24일 전북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식 이후 지역의 경제 주체들과 소통을 지속하며 군산 지역을 전기차 생산 전진기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공장건설 착수를 준비한 결과로 마련됐다.

이날 기공식에 참여한 기업들은 지역사회의 간절한 염원이 반드시 이뤄질 것을 기원하며 노사민정 관계자들과 굳건한 상생의지를 다시 한번 확인했다.

투자규모는 새만금산업단지 1공구 39만m2에 약662억원이며 올해 10월까지 공장건축, 시설투자를 완료할 계획이다. 합동 기공식 참여기업은 이번 기공식을 통해 전북 군산형 일자리 사업에 가속도를 올리고 정부와 기업 간 긴밀한 협력을 강화해 올해 내 전기차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강영권 에디슨모터스㈜ 대표는 “오늘 합동 기공식을 개최할 수 있었던 것은 정부, 지자체, 노사민정이 함께 여러차례 공론화 과정을 통해 양보와 타협으로 전북 군산형 일자리 노사민정 상생협약을 타결한 결과”라며 “올해 반드시 군산 새만금에서 전기차를 생산하여 지역에 가뭄 속 단비 같은 희망을 선물하고 우리 중소벤처기업이 힘을 모아 기회의 땅 군산에서 글로벌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군산시는 이에 발맞춰 전북 군산형 일자리 상생협약 이행을 위해 올해 상반기까지 상생협의회 조직화 및 선진임금제도 도입, 수평적 계열화 방안 등에 대한 컨설팅, 완성차 업체 자체 플랫폼 구축 및 부품업체 경쟁력 강화를 위한 R&D 지원 등 후속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이번 기공식은 전기차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첫 출발로 모두의 힘을 모아 만든 재도약의 기회이자 가치 있는 출발”이라면서 “일자리 창출과 동반성장, 상생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투자하는 기업들이 잘 안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전북 군산형 일자리를 더욱 본격화하여 군산이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친환경 전기차 생산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