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전국 흐린 가운데 한파 계속… 일교차 커
[오늘날씨] 전국 흐린 가운데 한파 계속… 일교차 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광화문네거리 출근길. ⓒ천지일보
서울 광화문네거리 출근길. ⓒ천지일보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목요일인 16일 전국에 구름이 많고 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한파특보가 발효 중인 경기 북동부, 일부 강원내륙과 산지에는 17일까지 아침 기온이 영하 12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기온은 서울 -4.9도, 인천 -4.3도, 수원 -6.2도, 춘천 -8.4도, 강릉 -1.2도, 청주 -3.8도, 대전 -3.8도, 전주 -2.8도, 광주 -1.0도, 제주 5.1도, 대구 -3.9도, 부산 -0.2도, 울산 -1.7도, 창원 -1.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2~8도까지 오르겠다. 밤 사이 복사 냉각으로 기온이 떨어지고, 낮 동안에는 일사로 인해 기온이 오르면서 내륙 지역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내외로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이지만 경기도·세종·충북·충남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건조특보가 발효 중인 강원영동과 경상해안, 일부 경상내륙에서는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고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17~18일 강원산지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 내린 비 또는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울 것으로 예보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