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민 ‘혁신도시 지정’ 염원, 국회에 전달
대전시민 ‘혁신도시 지정’ 염원, 국회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과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을 차례로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허태정 대전시장이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을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81만명 동참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 국회의장에 전달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혁신도시 지정을 향한 대전시민들의 꿈과 희망이 국회의장에게 전달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과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을 차례로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하고 혁신도시 지정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국회에 전달한 서명부는 지난해 8월부터 12월까지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를 중심으로 5개 자치구와 시민단체 등에서 추진한 서명운동의 결과물로 대전시민 총 81만 4604명이 참여했다. 대전시는 지난해 8월 29일 혁신도시 지정에 대한 시민 의지결집을 위해 ‘혁신도시 범시민 추진위원회’를 출범하고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서명운동을 진행해왔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과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을 차례로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허태정 대전시장이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해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대전역과 복합터미널, 크고 작은 행사장과 축제장에 혁신도시 서명부스를 설치하는 등 시민들의 의지를 모았다. 5개 자치구, 교육청, 시민단체, 노인회, 대학, 은행 등에 동참을 요청했고, 모든 기관・단체가 주체가 되어 적극적으로 서명운동을 펼쳐 왔다. 4개월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인구의 절반이 넘는 81만명의 동참이 있었다는 것은 혁신도시 지정에 대한 시민들의 바람이 그만큼 크고 강렬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날 국회를 방문한 허태정 시장은 “대한민국 국토의 중심 대전이 국가 균형발전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이 조속한 국회 통과와 대전이 혁신도시로 지정될 수 있도록 건의했다”고 밝혔다.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의 법적 기반을 마련할 수 있는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은 지난해 11월 국회 산자위 법안 소위를 통과했고 향후 산자위 전체회의, 법사위, 본회의를 남겨두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과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문희상 국회의장,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사무총장을 차례로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허태정 대전시장이 15일 오후 3시 김종천 대전의회의장, 한재득 혁신도시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과 함께 국회를 방문,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를 만나 ‘대전시민의 꿈과 희망, 혁신도시 지정 촉구 서명부’를 전달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