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고생 1.2% “학폭 경험”… 스토킹·성폭력도
초중고생 1.2% “학폭 경험”… 스토킹·성폭력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폭력.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학교폭력.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10.6% “스토킹 피해 입었다”

33.2%, 특별 이유 없이 폭력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초·중·고교생 가운데 1.2%는 학교폭력 피해를 경험한 적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또한 이번 조사에서 신체 폭행보다는 스토킹 피해가 더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지난해 9월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학생 약 13만명을 대상으로 ‘2019년 2차 학교폭력 실태조사’를 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1.2%가 학교폭력 피해 경험이 있다고 응답했다고 15일 밝혔다.

학교폭력 피해 경험자는 초등학생이 2.1%, 중학생 0.8%, 고등학생 0.3%였다.

지난해 8월 1차 학교폭력 실태조사 결과에서 전체 응답자의 1.6%(초등학생 3.6%, 중학생 0.8%, 고등학생 0.4%)가 피해 경험이 있다고 밝혔던 것과 비교하면 피해 응답률은 전반적으로 하락했다.

매년 진행되는 1차 조사는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까지의 90% 이상이 참여하는 전수조사다. 2차 조사의 경우 약 4%만 뽑아서 하는 표본조사로 진행된다. 이번 2차 조사 결과, 가장 잦은 학교폭력 피해는 언어폭력(39.0%)이었다. 또 집단 따돌림(19.5%)도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조사에서는 스토킹 피해를 본 적 있다는 응답은 10.6%로, 사이버 괴롭힘(8.2%)과 신체 폭행(7.7%)보다 많았다. 1차 조사 때는 사이버 괴롭힘(8.9%), 스토킹(8.7%), 신체 폭행(8.6%) 순이었다.

성추행·성폭행 피해를 봤다는 비율은 5.7%로, 1차 조사 때인 3.9%보다 늘어났다. 고등학생 응답자의 경우 학교폭력 피해 응답의 12.5%가 성추행·성폭행으로 조사됐다. 이는 언어폭력, 집단따돌림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피해 유형에 올랐다.

피해 경험 학생들은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됐던 것으로 ‘가족의 도움(33.0%)’, ‘선생님의 도움(30.9%)’, ‘친구·선배·후배의 도움(17.0%)’ 등을 꼽았다.

이 밖에는 ‘상담선생님의 도움(4.8%)’, ‘117(경찰청 학교폭력신고센터) 신고(4.2%)’, ‘경찰 신고(1.9%)’ 등이 꼽혔다. ‘아무것도 도움이 되지 않았다’는 응답은 5.6%였다.

학교폭력을 가한 적 있다고 응답한 학생은 0.6%였다. 이를 학교급별로 살펴보면, 초등학생 1.2%, 중학생 0.5%, 고등학생 0.1%였다. 1차 조사 결과와는 유의미한 차이가 없었다.

가해 이유로는 ‘장난이나 특별한 이유 없이’가 33.2%로 응답 비율이 가장 높았고, 이어 ‘상대방이 먼저 괴롭혀서(16.5%)’, ‘오해와 갈등으로(13.4%)’ 등으로 나타났다. 가해중단 이유는 ‘나쁜 것임을 알게 돼서(28.1%)’, ‘화해해서(23.1%)’, ‘선생님과 면담(19.0%)’, ‘학교폭력 예방교육(12.1%)’ 등 순으로 조사됐다.

학교폭력을 목격한 적 있다는 학생은 3.4%였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생 5.1%, 중학생 2.8%, 고등학생 1.4%였다.

목격 경험 학생의 68.8%는 피해 학생을 돕거나 신고했다고 응답했다. 도운 방법은 ‘피해 학생을 위로했다(34.7%)’가 가장 많았고, ‘가해 학생을 말렸다(19.9%)’, ‘보호자나 선생님·경찰 등에 신고했다(14.2%)’ 등으로 조사됐다.

학교폭력을 받아들이는 생각에 대해선 전체 학생의 29.4%가 ‘단순 장난’으로, 19.2%가 ‘특별한 이유 없는 행위’로 생각하는 등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학교폭력을 ‘피해 학생의 말이나 외모가 이상해서(14.7%)’ 일어났다며 피해 학생의 탓으로 돌리는 학생도 있었다. 또 ‘가해 학생의 힘이 세서(11.6%)’ 학교폭력이 발생한다고 응답한 학생도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20-01-15 23:13:29
아니 그 조그만 머리통에 뭐가 들어서 싹수노란 짓거리들이죠? 애들 무섭다니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