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아카데미 6개 부문 후보 올라
‘기생충’ 아카데미 6개 부문 후보 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한국 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천지일보 2020.1.14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한국 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천지일보 2020.1.14

 

한국 영화 최초 오스카 진출 역사 써

황금종려상 수상 이후 더욱 귀추 주목

미국 드라마 시리즈 리메이크 논의도

[천지일보=백은영 기자] 한국 영화 ‘기생충(감독 봉준호)’이 아카데미상(오스카)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ㆍ각본ㆍ편집ㆍ미술ㆍ국제영화상 총 6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이후 전 세계 영화인들의 관심을 받으며 독보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작품상을 수상하게 되면 유럽과 북미에서 최고 권위의 영화상을 모두 휩쓸게 된다. 지금까지 황금종려상과 아카데미 작품상을 동시에 수상한 영화는 1955년 미국 델버트 맨 감독의 ‘마티’ 한 작품이 전부다.
 

영화 ‘기생충’이 13일 오전(현지시각) 아카데미상을 주관하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로스앤젤레스 아카데미 박물관에서 가진 제92회 아카데미상 24개 부문 최종 후보 발표에서 작품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등 6개 부문 후보로 호명됐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 2020.1.14
영화 ‘기생충’이 13일 오전(현지시각) 아카데미상을 주관하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로스앤젤레스 아카데미 박물관에서 가진 제92회 아카데미상 24개 부문 최종 후보 발표에서 작품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등 6개 부문 후보로 호명됐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 2020.1.14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지난 5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베벌리힐튼호텔에서 열린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한국 영화 최초로 외국어영화상을 거머쥐기도 했다.

이토록 기록적인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는 영화 ‘기생충’이 13일 오전(현지시각) 아카데미상을 주관하는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로스앤젤레스 아카데미 박물관에서 가진 제92회 아카데미상 24개 부문 최종 후보 발표에서 작품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등 6개 부문 후보로 호명되자 전 세계 영화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무엇보다 한국 영화가 아카데미상 최종후보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중 작품상과 감독상은 남우ㆍ여우주연상과 더불어 아카데미 최고 영예로 꼽히는 상으로 ‘기생충’이 작품상을 받는다면 비영어권 영화로서도 처음 안는 영예가 된다.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르면서 현지 매체들의 반응도 눈여겨볼 만하다. 헐리우드 매체 ‘버라이어티’는 그동안 아카데미가 한국 영화를 무시해왔다면서 영화 ‘기생충’이 오스카에 발을 내디딘 첫 한국 영화로 역사를 만들었다고 평가했다.

또한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기생충’은 미국에서 2500만 달러(약 290억원), 전 세계 1억 3000만 달러(약 1500억원)의 흥행 기록을 세웠으며, 미국 방송사 HBO에서 드라마 시리즈로 리메이크 논의가 진행될 정도로 강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기생충’은 가족 모두가 백수로 살 길이 막막해진 기택(송강호) 가족이 박사장(이선균) 집으로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 영화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 2020.1.14
‘기생충’은 가족 모두가 백수로 살 길이 막막해진 기택(송강호) 가족이 박사장(이선균) 집으로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 영화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 2020.1.14

‘기생충’은 작품상을 놓고 ‘포드 VS 페라리’ ‘아이리시맨’ ‘조조래빗’ ‘조커’ ‘작은 아씨들’ ‘결혼이야기’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와 경합한다.

감독상으로는 마틴 스코세이지(아이리시맨), 토드 필립스(조커), 샘 멘데스(1917), 쿠엔틴 타란티노(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헐리우드) 등 세계적인 명장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으며, 편집상 후보로는 ‘포드 VS 페라리’ ‘아이리시맨’ ‘조조래빗’ ‘조커’와 경합하게 된다.

아카데미상 후보작들에 대한 아카데미 회원 최종 투표는 오는 30일부터 2월 4일까지 진행되며, 시상식은 2월 9일 미국 LA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진행된다.

한편 전 세계 영화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가족 모두가 백수로 살 길이 막막해진 기택(송강호) 가족이 박사장(이선균) 집으로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 영화다. 극과 극의 삶을 사는 두 가족의 만남이 빚어낸 신선한 스토리로 공생이 어려워진 각박한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가 위트 있게 그려져 웃음과 슬픔을 동시에 선사한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승연 2020-01-14 21:18:07
봉준호 감독님이 애국자네~

문지숙 2020-01-14 20:05:01
자랑스럽네요

이경숙 2020-01-14 19:56:54
한국의 위상을 세계에서 크게 높여주는 퀘거임

권희 2020-01-14 16:26:32
한국의 문화가 이토록 세계를 휩쓸 중 누가 알았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