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석탄공사, 온실가스 절감 적극 시행
대한석탄공사, 온실가스 절감 적극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별첨] 온실가스 관련 장비 사진ⓒ천지일보 2020.1.13
온실가스 관련 장비 사진. (제공: 대한석탄공사) ⓒ천지일보 2020.1.13

적극적 온실가스 배출권 확보 노력으로 공사의 사회적 책임 높여

[천지일보=김정자 기자] 대한석탄공사가 지난 연말 온실가스 배출권 2만t을 한국남동발전㈜에 판매해 약 8억원의 수익을 창출했다고 13일 밝혔다.

‘온실가스 배출권의 할당 및 거래에 관한 법률’ 제8조의 규정에 따라 온실가스 배출 할당지정업체인 공사는 온실가스 절감을 위한 노력을 적극 추진했다. 광산에서 사용하는 압축기, 보일러, 통제감시장치 등의 시설 및 장비의 효율적 관리를 추진하고, 온실가스 절감을 위한 전담자를 지정․관리하는 등 적극적인 온실가스 배출권 확보 노력을 추진한 바 있다.

유정배 사장은 “석탄공사가 생산하는 연탄용 무연탄은 발전용 유연탄과 달리 온실가스를 심각하게 발생시키지는 않지만, 우리 공사는 공공기관으로서 지구환경의 위기를 생각하고, 사회적 가치를 높이기 위해 광산장비 효율화 등 다양한 노력을 통해 온실가스 절감을 지속적으로 실천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석탄공사는 2019년 제2수갱 가동 중단 등 온실가스 과다 배출 시설에 대한 절감 노력을 했고, 올해에도 온실가스 절감 노력을 지속 추진해 국가 온실가스 감축 노력에 적극 부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